뉴스 > 정치/경제/사회
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
2020년 조선업 수주, 세계1위
2020년 全 세계 발주물량의 42.6%인 819만CGT 수주,
 
안병옥 기자   기사입력  2021/01/05 [15:16]

산업통상자원부


[apt-news.net] 산업통상자원부는 ‘20년도 국가별 선박 수주 실적을 집계한 결과 全 세계 선박발주 1,924만CGT 중 우리나라가 819만CGT를 수주해 세계1위를 기록했다고 밝혔다.

‘20년 부진했던 상반기 대비 하반기 집중수주를 통해 중국을 제치고 세계 1위를 달성했다.

특히 ‘20.12월에는 대형 LNG운반선 21척 중 21척, VLCC 6척중 6척, 대형 컨테이너선 16척 중 10척, 등 고부가가치 선종에서 높은 경쟁우위를 보였다.

산업부 관계자는 “코로나19 확산에 따른 불확실성 증가 등으로 글로벌 발주가 부진한 상황에서 LNG운반선, 초대형컨테이너선, 초대형유조선 등 고부가가치 선종분야에서 우리 업계가 보여준 기술력과 품질로 이루어낸 성과”고 평가 했다.

클락슨은 ‘21년 글로벌 발주가 ’20년 보다 23.7% 증가한 2,380만 CGT에 이를 것으로 전망하고 있으며 선종별로 LNG운반선은 320만CGT, 컨테이너선 630만CGT를 예상하고 있다.

산업부는 우리 조선사 들이 친환경, 스마트화라는 조선업 패러다임 변화에 대응해 미래시장에서 주도권을 유지할 수 있도록, 자율운항선박, 친환경 선박, 스마트 한국형 야드 등 조선산업의 미래 경쟁력 확보를 위한 지원을 지속할 예정이다.
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
기사입력: 2021/01/05 [15:16]   ⓒ apt-news.net
 
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
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,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.
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
내 용